News
Joanna
November 20, 2018
2018 AODP Dialogue & International Open Data Conference(Press Release)
2018 AODP Dialogue & International Open Data Conference(Press Release)

 

공공데이터를 활용한 각국 혁신 사례 공유하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공공데이터를 활용한 각국 혁신 사례 공유하다. 
- 2018 오픈데이터 국제 컨퍼런스(2018 International Open Data Conference) 개최 -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2018 오픈데이터 국제 컨퍼런스(2018 International Open Data Conference, 이하 오픈데이터 국제 컨퍼런스)'를 지난 11월 7일 서울 코리아나호텔에서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정부혁신특별주간'('18. 10. 24.~11. 7.)'을 맞아 「Open Data, Open Innovation!(오픈데이터, 혁신을 열다!)」라는 주제로 개최되었으며, 각 국의 데이터를 통한 혁신성장, 데이터를 활용한 사회적 가치 창출 등 다양한 공공데이터 활용 혁신 사례를 논의하였다. 

행사에는 AODP(Asia Open Data Partnership)* 회원국** 및 국제기구 관계자(OECD, WWW재단) 등 공공데이터에 대한 풍부한 경험과 비전을 갖춘 전문가들이 다수 참여해 각 국의 공공데이터 사례를 공유하고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한 통찰력 있는 의견을 제시하였다. 
* 2015년 출범한 아시아 국가 공공데이터 협의체로서 공공데이터 글로벌 파트너십 구축 및 공공데이터 활용 경제적, 사회적 가치 창출 전략 등 논의 
** 한국, 대만, 일본, 베트남, 필리핀, 태국, 말레이시아,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인도, 미얀마 등 11개국 

또한 공공데이터 전략위원회 위원 등 국내외 공공데이터 전문가 외에도 공공데이터에 관심 있는 학계, 공공데이터 활용 기업 및 일반 국민 등 150여명이 컨퍼런스에 참석하여 자리를 빛내주었다. 

특히 이번 컨퍼런스에는 OECD 오픈데이터 분과장을 맡고 있는 바바라 우발디(Barbara Ubadi)가 특별 게스트로 초청되어, 한국의 OECD 공공데이터 개방지수 2회 연속 1위 달성('15, '17), 컨퍼런스 개최 등에 대한 축하의 말을 전했다. 

한편, 윤종수 공공데이터 전략위원(OGP 공동위원장 겸) 및 까를로스 이글레샤스(Carlos Iglesias) WWW 재단 관계자가 기조연설을 하였다. 

윤종수 전략위원은 “올해는 공공데이터법 시행 5주년이 되는 해로, 5년 전 보다 공공데이터 개방건수는 4.6배, 활용 건수도 441배 증가하였다.”라며, “데이터를 통한 디지털 사회혁신을 위해 국민 삶과 밀접한 데이터 개방을 확대하고, 정부와 민간이 함께 데이터를 활용하여 다양한 사회적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또한 ODB(Open Data Baromater) 평가*를 맡고 있는 까를로스 이글레샤스 WWW 재단관계자는 “글로벌 오픈데이터 정책 기준 마련을 위해 첫 발을 뗀지 10년이 지났다.”라며 “각 국가는 공공데이터 개방 확대, 책임성 있는 정부 실현, 시민 참여 확대 등을 위해 노력해왔으며, 이제는 민-관 협업, 네거티브 방식 개방(open by defalul)을 통한 민간이 원하는 데이터 개방 확대 등 새로운 거버넌스 전략이 필요할 때”라고 강조하였다. 
* ODB 평가 결과('18.9.20발표), 한국은 전체 4위, 효과성 부문에서는 세계 1위 달성

한편, 오후 토론 세션에서는 (세션① Data for Economy) 데이터 경제 활성화 방안 및 새로운 경제적 부가가치 창출 전략 (세션② Data for Society) 환경, 안전, 재난, 등 공공데이터를 활용한 사회적 문제 해결 방안 (세션③ Data for Global Cooperation) 공공데이터 국제 협력 강화 방안을 주제로 각국 공공데이터 활용 사례 및 전략이 활발하게 논의되었다. 

특히, 'Data for Economy' 세션에서 한국은 산업 전반에 걸친 '데이터산업 활성화 전략'을 발표하여 눈길을 끌었으며, 'Data for Society' 세션에서는 캄보디아의 교육 분야 데이터 활용 및 필리핀의 조달 데이터 개방을 통한 투명성 증진 사례가 많은 관심을 받았다. 

'Data for Global Cooperation' 세션에서는 한국, 대만, 일본, 태국, www재단 등 전문가 5인이 패널로 참여하여 글로벌 비즈니스 사업 발굴을 위한 국제협력 방안, 글로벌 오픈데이터 허브 시스템* 구축방향 등 글로벌 오픈데이터 파트너십에 관한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하였다. 
* 국가별 개방 데이터 현황 공유, 국가 간 공유할 개방 데이터 발굴 등 

한편,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발표 및 토론 뿐 아니라 2018 제4회 아시아 오픈데이터 해커톤*(9.1 개최) 시상식 및 해커톤 수상팀 전시부스 운영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진행되었다. 
* 공공데이터 활용 사회문제 해결 위해 한국, 대만, 일본 등 3개국 37개팀 참여(3개국 동시 영상회의) 

또한, 11.6(화)에는 AODP Dialogue를 통해 AODP 회원국 간에 지난 1년간 공공데이터 이슈 등을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하였다. 

심보균 행정안전부 차관은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각국이 공공 데이터 활용 혁신성장 및 다양한 사회적 가치 창출에 관한 사례 공유 및 발전방향을 논의함은 물론 각 국가 간 오픈데이터 파트너십이 더욱 공고히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담당 : 공공데이터정책과 김수진 (02-2100-3451)